로그인 | 회원가입 | 즐겨찾기에 추가 | 시작페이지로
 
 
전체기사
 
교계종합
 
교단/교회
 
목회
 
선교
 
문화
 
영상
 
가정/생활
 
건강
 
어린이
 
설교
 
이단
 
인물
 
간증
 
신학
 
사설/논평
 
포토뉴스
 
 
 
포토광고 +more
 
총회직영 신학 대학원 학술원 신…
총회직영 신학 대학원 학술원 신…
신발이 몸을 만든다! www.jgp.kr
신발이 몸을 만든다! www.jgp.kr
생명과평안교회 창립 1주년 및 J…
생명과평안교회 창립 1주년 및 J…
신발이 몸을 만든다! www.jgp.kr
신발이 몸을 만든다! www.jgp.kr
총회직영신학 대학원 학술원 신 …
총회직영신학 대학원 학술원 신 …
 
> 전체기사 > 전체기사
 
종교적 신념에 의한 병역 거부자 대법원이 대대적으로 구제
헌법에서 정한 병역의무보다 우월한 헌법적 가치인가?
2020-02-18 18:43:22   [trackback]인쇄하기
기독교중앙뉴스 기자 / 조회수:655
 
지난 13일 대법원은 ‘병역거부’를 한 특정 종파의 신도들 111명에게 무더기로 무죄를 확정하는 판결을 내렸다. 이들에게 내린 결정의 기준은 ‘진정한 양심적 병역거부’가 된다는 것이다. 이는 2018년 대법원 전원합의체 판결이 제시한 조건을 충족했다고 본 것이다. 
     
우리나라의 병역법 제88조 1항에 보면, ‘현역입영 또는 소집 통지서를 받은 사람이 정당한 사유 없이 입영일이나 소집일로부터 입영하지 않거나 소집에 응하지 않으면 3년 이하의 징역에 처 한다’는 규정이 있다. 그리고 이것은 헌법 제39조 제1항에서 정한 ‘국방의 의무’에 의한 것이다. 
     
그런데 특정 종교인들은 자신들의 ‘종교적 신념’에 의한 집총거부와 병역거부를 ‘양심적 병역거부’로 덧씌워 거부해 왔던 것이다. 이렇듯 병역거부를 하는 사람은 매년 약 600명 정도가 된다고 한다. 
     
이 문제로 인하여 우리사회는 병역 복무자와 기피자로 나뉘고, 병역을 필한 경우 자신들은 국가를 위하여 젊음과 청춘을 바쳐 고생했는데, 병역을 거부한 사람들을 ‘양심세력’으로 부를 때, 상대적으로 ‘비양심 세력이라도 되느냐’며 반발해 왔던 것이다. 
     
병역거부자에 대한 처벌은 전 정권까지는 유지되어 왔는데, 문재인 정권에서는 달라졌다. 대법원도 진보성향의 대법관으로 구성원이 바뀌면서, 지난 2018년 11월 전원합의체 판결을 통해, 종교적 신념에 따라 군대입영을 거부하는 것은 정당한 병역거부 사유에 해당한다는 결정을 내린 바 있다. 
     
그러나 이때에도 4명의 대법관은 반대의견을 통해 ‘법적 안정성이라는 중대한 사법적 가치를 손상하고 자칫 병역의무 이행상의 과도한 특혜를 부여하는 결과를 초래함으로, 병역법의 입법 목적을 근본적으로 훼손시킬 뿐 아니라, 병역의무 부담의 형평성에 대한 규범적 요청 및 국민의 기대에서 크게 벗어나는 것으로 인식되어, 갈등과 혼란을 초래할 것이라는 우려를 금할 수 없다’고 천명한 바 있다. 
     
그러나 대법원 다수의 법관들은 이런 법관의 법률해석과 사법권 행사에서 당연하게 지켜야 할 기본원칙과 책무에 따른 것을 무시하고, 특정 종교에 대한 특혜의 길을 열어놓았던 것이다.
     
사법부측에서는 지난 2017년 소위 ‘사법농단’ 문제가 불거지면서, 이에 연루된 법관들이 줄줄이 구속되고, 사상 초유의 대법원장이 구속되는 사태를 겪었다. 그러나 최근 피의자 신분을 가진 법관들에 대한 법원에서의 ‘무죄’가 선고되는, 어리둥절 할 상황들이 벌어지고 있다.  
     
법관들이 법률을 해석하는 것에 혼란이 있고, 사법권을 행사하는 것이 정치권을 뺨치는 모습은 아니었는지? 대다수 헌법에 명시된 ‘국방의 의무’를 성실하게 이행한 사람들을 ‘비양심적인 세력’으로 만들어 가는 것이 최고 사법부의 정당한 법률해석인지 묻고 싶다. 
     
더군다나 우리는 안보와 국방에 대한 취약성이 드러나고 있는 상황에서, 군복무를 국민의 4대 의무로 받아들이고 이를 감당할 청년들에게 열등감과 자괴감과 국민기본의무에 대한 실종감을 안겨주는 것은 아닌지? 
ⓒ 기독교중앙뉴스(http://www.janews.kr)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이 기사에 대해 한마디 전체기사의견 (0)
예장중앙총회 ‘불법 선거’ 법…
예장중앙총회 ‘불법 선거’ 법…
총회직영 중앙총회신학 목회대학…
세계선교협의회 제145차 월례회 …
올해 사자성어 '공명지조&#…
 
이에스더 목사 CTS 방송설교
이에스더 목사 CTS 방송설교
이에스더 목사 CTS 방송설교
이에스더 목사 CTS 방송설교
이에스더 목사 CTS 방송설교
 
 
해 총회 행위자 류금순 목사가 총회장…
대한예수교장로회 중앙총회 교역자들…
코로나19, 발생 두 달 만에 6대주 전…
슈퍼전파자, 신천지는 ‘교회’가 아…
국가조찬기도회, ‘코로나19 여파’ 9…
법 적용은 형평성이 맞아야 한다
생명과평안교회 창립 1주년 및
전광훈 목사 이번엔 ‘공직선거법 위…
예장중앙총회 신학노회 2월 월례회 개…
 
 
선교 +more
 
 
‘세계선교대회’ 선교한국 새 희망으…
 
<선교편지> 온두라스 이규인 선…
 
지구의 반대쪽에서 드리는 선교편지
 
초대교회의 선교응답 받고 시대 치유하…
 
제 16차 세계선교대회 “41개국 400여…
 
 
 
문화 +more
 
 
최화숙목사의 "마지막 동태찌개 한 그…
 
휴가철 가 볼 만한 기도원, 요나3일영…
 
20여년 방송설교와 저술·출판, 홀사모…
 
아름답고 후회 없는, 그리고 깨끗한 죽…
 
함께 울고 웃고 가슴 조이던 말기 환자…
 
 
 
인물 +more
 
 
이건호 총회장, 법과 원칙대로 …
 
김준서 박사, “암 지배할 것인…
 
아바드리더시스템 교육원장 이경…
 
코헨신학대학교 총장, G-비전 15…
 
 
 
목회 +more
 
 
예정교회, 새성전 봉헌예배 및 임직식
 
합동개혁 중앙노회 목사임직식 거행
 
2016 아바드리더컨퍼런스, 교회성장 노…
 
미국 California Central University와…
 
일문교회 새성전 입당감사 예배드려
 
 
 
영상 +more
 
 
이에스더 목사 CTS 방송설교
 
이에스더 목사 CTS 방송설교
 
이에스더 목사 CTS 방송설교
 
이에스더 목사 CTS 방송설교
 
청라 세계비전교회 - CTS 이평찬 배영…
 
 
 
가정/생활 +more
 
 
경기도기독교총연합회 경기도 지자체 …
 
이재명 성남시장 성남시 예산 3천억원…
 
성남시기독교연합회 주최 제5대 민선 …
 
합동총회 부흥사회(대표 설동욱 목사) …
 
순복음영산신학원 총동문회 제13차 정…
 

 

 

 

 

 

 

 
 
 
등록번호 : 서울,아51968 발행인 : 이건호 편집인 : 한규섭 서울 노원구 덕릉로60길 192(월계동, 이문빌딩), 기독교중앙뉴스
청소년보호책임자 : 한규섭 개인정보관리책임자 : 한규섭
TEL. 031-572-0035~6 FAX. 031-529-2722 HP. 010-4716-9090
Copyright ⓒ 2010 기독교중앙뉴스. janews.kr . All rights reserved
기독교중앙뉴스의 기사를 무단 전재·복사·배포 하는 행위을 금하며 이를 어길 시 저작권법에 의해 처벌대상이 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