로그인 | 회원가입 | 즐겨찾기에 추가 | 시작페이지로
 
 
전체기사
 
교계종합
 
교단/교회
 
목회
 
선교
 
문화
 
영상
 
가정/생활
 
건강
 
어린이
 
설교
 
이단
 
인물
 
간증
 
신학
 
사설/논평
 
포토뉴스
 
 
 
포토광고 +more
 
예장총회(정통중앙) 제73차 교역…
예장총회(정통중앙) 제73차 교역…
창립기념 감사예배 및 중앙인의 …
창립기념 감사예배 및 중앙인의 …
총회직영신학 대학원 학술원 202…
총회직영신학 대학원 학술원 202…
성의(聖依)의 자부심 예문성의사
성의(聖依)의 자부심 예문성의사
2022년 구역예배공과
2022년 구역예배공과
 
> 전체기사 > 전체기사
 
6•1지방 선거에서 국민들은 안정을 택했다
사욕•민의외면정치는 필패라는 교훈을 남기기도
2022-06-02 20:22:18   [trackback]인쇄하기
기독교중앙뉴스 기자 / 조회수:141
 
6월 1일 치러진 지방선거의 결과와 성적표가 나왔다. 여당인 국민의힘의 압승과 야당인 더불어민주당의 졸패(拙敗)로 끝났다. 지난 2018년 7대 지방선거 때와는 사뭇 다른 결과였다. 

광역단체장 선거를 살펴보면, 지난 2018년에 17개 지역 중에서 더불어민주당이 14석을 차지했었는데, 이번 선거에서는 국민의 힘이 12석을 차지하여 상황이 역전되었다. 국회의원 보궐선거에서도 전국 7개 지역 가운데 국민의 힘이 5석을 차지하였다. 

기초단체장도 전체 226곳 가운데 민주당은 151곳에서 63곳으로 줄어들었고, 국민의 힘은 53곳에서 145곳으로 크게 늘어났다. 광역단체 중 대표적인 서울시에서의 구청장도 전체 25곳 가운데 민주당이 지난 선거에서는 24곳을 차지했었는데, 이번에는 8곳을 건지는데 그치고 말았다. 

또 경기도의 경우에도 지난 선거에서 관할 31곳 가운데 자유한국당(국민의 힘)이 2곳을 차지했었으나, 이번 선거에서는 22곳을 석권하는 기염을 토했다. 그리고 교육감 선거에서도 지난 선거에서는 진보•좌파 교육감이 14명을 차지했었는데, 이번에는 8곳이 보수 교육감으로 채워지게 되었다. 

이번에 나타난 민의(民意)는 2개월 전에 출범한 윤석열 정부에 대하여 견제보다는 안정과 그 안에서 개혁할 것을 바라는 뜻이 나타난 것이고, 문재인 정부의 실정에 대한 염증을 표(票)로 입증한 것이다. 뿐만이 아니라, 더불어민주당이 일방적으로 힘에 의하여 밀어붙이는 것에 대한 견제구를 날린 것이다. 예를 들면, 더불어민주당은 소위 ‘검수완박’으로 인하여 국민들을 크게 실망시켰었다. 

그리고 공당(公黨)의 정치를 사욕을 채우는데 사용하여, 공의(公義)와 책임의식과 공정이 사라진 정치에 대한 거부감을 정확히 표심으로 나타낸 것이다. 

어느 정권도 국민들을 무시하거나 국민들이 뽑아 준 대표성을 사유화하거나 국민들을 잘 섬기겠다는 마음에서 변절하는 것에 대하여 반드시 국민들이 심판한다는 것을 잊어서는 안 된다. 

그 동안 국민들은 전 정권의 아집(我執)을 보면서 큰 실망을 했고, 국가 정체성을 허물려는 여러 시도에 대하여도 꾹꾹 참아왔다고 본다. 국민의 마음에서 떠난 정치는 국민들의 마음에 머물 수가 없다.

이제는 투표 결과에만 연연하지 말고, 이긴 쪽은 국민을 위한 봉사에 박차를 가해야 할 것이고, 패배한 쪽은 결과를 겸허히 받아들이며 상생과 협치와 협력을 통하여 국민들을 더욱 편안하게 하는 공적 책임 완수의 모습을 보여야 한다. 

그리고 아직도 막강한 의회 권력을 가진 더불어민주당이 힘의 논리로 ‘차별금지법’과 여러 악법들을 만들기보다, 모든 국민들이 노력하여 열심히 살아가면 행복한 생활이 되도록 도와야 할 것이다. 이를 위해 중지(衆志)를 수용해야 한다. 

6•1지방 선거가 우리에게 주는 교훈은, 오만과 상대편에 대한 존중심 없음과 국민을 무시하는 정치는 국민들에게 곧 외면을 당하고, 그 정치 세력이 무너진다는 것을 재삼 확인하게 된 것이다. 

우리 국민들은 이번 6•1지방선거에서 현명한 판단을 통해서, 새로운 중앙 정부와 지방정부가 잘 협력하여 민생을 살리고, 국가 정체성을 확립하고, 국가의 개혁과제를 살려서, 국가 발전을 이루는데 긴밀히 협력하도록 가교(架橋)를 만들어주었다고 본다. 

그리고 이번 선거에서 가장 아쉬운 점이 있다면, 국가의 교육을 좌지우지할 교육감 선거에서 뜻 있는 후보 단일화의 실패로 ‘이념 교육감’들을 교육 현장에서 완전히 몰아내지 못한 점이다. 이런 행태도 우리나라 교육의 미래를 생각하지 않고 개인의 영달만을 생각하는 우(愚)를 범하는 대표적 사례로 본다. 
ⓒ 기독교중앙뉴스(http://www.janews.kr)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이 기사에 대해 한마디 전체기사의견 (0)
대힌민국 누리호 발사 성공
대힌민국 누리호 발사 성공
정통중앙 제548차 최고 전권위원…
예장총회(정통중앙) 헌법 발간
미국 바이든, 윤석열 대통령 공…
 
예장중앙총회 교역자하계수련회
예장중앙총회 교역자하계수련회
한기총 대표회장 홍재철 목사와 …
 
 
교역자하계수련회, 7월 4일(월)-6일(…
전략적경제, 기술파트너십, 에너지안…
교역자하계수련회, 7월 4일-6일, 한화…
예장총회(정통중앙) 신학노회 5월 월…
이번 지자체 선거에서 누구를 찍어야 …
한 알의 밀이 땅에 떨어져
엔데믹 코로나! 한국교회 어떻게 할 …
전국청년연합 “2030 청년이 바라본 …
국회 법안심사 제1소위는 차별완패(差…
 
 
선교 +more
 
 
‘세계선교대회’ 선교한국 새 희망으…
 
<선교편지> 온두라스 이규인 선…
 
지구의 반대쪽에서 드리는 선교편지
 
초대교회의 선교응답 받고 시대 치유하…
 
제 16차 세계선교대회 “41개국 400여…
 
 
 
문화 +more
 
 
최화숙목사의 "마지막 동태찌개 한 그…
 
휴가철 가 볼 만한 기도원, 요나3일영…
 
20여년 방송설교와 저술·출판, 홀사모…
 
아름답고 후회 없는, 그리고 깨끗한 죽…
 
함께 울고 웃고 가슴 조이던 말기 환자…
 
 
 
인물 +more
 
 
이건호 총회장, 법과 원칙대로 …
 
김준서 박사, “암 지배할 것인…
 
아바드리더시스템 교육원장 이경…
 
코헨신학대학교 총장, G-비전 15…
 
 
 
목회 +more
 
 
예정교회, 새성전 봉헌예배 및 임직식
 
합동개혁 중앙노회 목사임직식 거행
 
2016 아바드리더컨퍼런스, 교회성장 노…
 
미국 California Central University와…
 
일문교회 새성전 입당감사 예배드려
 
 
 
영상 +more
 
 
예장중앙총회 교역자하계수련회
 
한기총 대표회장 홍재철 목사와 이관식…
 
 
 
가정/생활 +more
 
 
경기도기독교총연합회 경기도 지자체 …
 
이재명 성남시장 성남시 예산 3천억원…
 
성남시기독교연합회 주최 제5대 민선 …
 
합동총회 부흥사회(대표 설동욱 목사) …
 
순복음영산신학원 총동문회 제13차 정…
 

 

 

 

 

 

 

 
 
 
등록번호 : 서울,아51968 발행인 : 이건호 편집인 : 한규섭 서울 노원구 덕릉로60길 192(월계동, 이문빌딩), 기독교중앙뉴스
청소년보호책임자 : 한규섭 개인정보관리책임자 : 한규섭
TEL. 02-945-0035~0036 FAX. 02-945-0037 HP. 010-4716-9090
Copyright ⓒ 2010 기독교중앙뉴스. janews.kr . All rights reserved
기독교중앙뉴스의 기사를 무단 전재·복사·배포 하는 행위을 금하며 이를 어길 시 저작권법에 의해 처벌대상이 됩니다.